메뉴 버튼

전체글

내 남편의 생일!

상세페이지 메뉴
https://community.memory-word.com/freeforum/50796834

올해로 벌써 결혼 26년 째가 되었네요.  이 만큼 살았으면 상대방의 장점, 단점 전부를 파악했을테죠.  특히 술을 거하게 마시면 나오는 행동들은 상대방을 짜증나게 만들 때가 많아요.  그럼에도 이 남자 믿고 살아와서 다행이다라는 생각이 들 때가 있어요.  요즘에는 이 나이를 먹다보니 더 그런 것 같네요.  어제는 제 남편의 생일이었어요.  부랴부랴 케이크 사와서 촛불켜고 축하해 주었는데 이 말을 못했네요. 이 만큼 살아줘서 고맙다라는 말을요.  

26년 전에 남편과 결혼을 하지 않았더라면 어땠을까 이런 생각이 들다가도 그래도 결혼하기를 잘 했다라고 느껴집니다.  오늘도 회사에서 열심히 일하고 있을 남편에게 고맙다고(때로는 미울 때도 있지만) 말해주고 싶네요. 

1
0
신고하기
close-icon

작성자 a midsummer night's dream

신고글 내 남편의 생일!

사유 선택
  • 욕설/비하 발언
  • 음란성
  • 홍보성 콘텐츠 및 도배글
  • 개인정보 노출
  • 특정인 비방
  • 기타

허위 신고의 경우 서비스 이용제한과 같은
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

댓글 9